인문학모임

게시글 검색
2013년 7월 17일 인문학 모임이 있었습니다.
조회수:1231
2013-08-22 12:35:30
오미향, 김성애, 정유진, 박지희, 한순화 참석하였습니다.



김성애, 정유진 13줌마 선생님 두분께서 신입으로 참석해주셨습니다. 

환영합니다~~짝짝짝~~~



떡볶기, 김밥, 튀김, 자두로 저녁을 대신하며, 여행에 대한 긴 담소로 모임을 시작하였습니다. 

오늘은 정말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구요. 금방 서로 잘 알 듯한 기분이 들어서 좋았습니다.



저번시간에 이어

무시무시한 두께의 "유럽사 산책"을 진행하였습니다.

---------------------

3부_ 볼셰비키의 선전, 동유럽에 빨간색 물이 들다 
11. 빌헬름 2세의 안식처, 도른 
12. 레닌과 독일의 커넥션 장소, 스톡홀름 
레닌의 발자취를 따라가다 | 복지국가의 초석을 놓다 | 생각하는 양심 | 검은 거래 
13. 소련과 서구의 경계, 헬싱키 
폭풍우의 밤 | 작은 나라의 생존법 | 퇴역군인들의 노래 | 헬싱키의 이방인 | 최후의 승리자 | 독일과 손잡은 레닌 | 레닌 일행의 최후 
14. 볼셰비키 혁명의 요람, 페트로그라드 
혹독한 러시아의 겨울 | 그들만의 나라 | 들불처럼 번져가는 혁명의 기운 | 시골스러운 대도시 | 혁명의 전조 | 위대한 세계 혁명의 발발 | 혁명가들의 보금자리 | 예수가 된 레닌 | 겨울 궁전을 휩쓴 폭풍 
15. 유린당한 도시, 리가 
유리 돔 안의 삶 | 발트 3국, 그 수난의 역사 | 발트 3국에 흐르는 긴장감 | 과거에 집착하지 않는 사람들 | 죽음으로 가는 길 | 한 라트비아 여인의 삶 | 다시, 전쟁 

4부_ 준비된 잔혹함, 나치에 중독된 유럽 363 
16. 나치의 싹이 자라다, 베를린 
망명자들의 도시 | 독일 속의 소련 | 한 편의 희곡 | 흐지부지된 베를린 혁명 | 잔혹한 내전 | 카프의 폭동 | 암살당한 라테나우 | 600억 마르크짜리 신문 | 폭풍 전야 | 나치 돌격대의 치명적인 매력 | 급부상한 나치당 | 히틀러, 정권을 잡다 | 대탈출 | 나치가 사는 세상 
17. 나치가 준 자비로운 선물, 빌레펠트 
안네 프랑크의 사진 | 치밀하게 준비된 유대인 대학살 | 반나치주의자의 운명 | 나치의 업적 | 자비로운 죽음, 안락사 | 베텔 요양소의 숨겨진 진실 
18. 나치스의 본거지, 뮌헨 
나치의 흔적 | 생체 실험의 현장, 다하우 강제수용소 | 나치의 먹잇감, <뮌헨 포스트> | 히틀러를 만들어낸 뮌헨 | 갈색의 저택 | 암흑가의 전쟁, 장도의 밤 
19. 나치에 열광하다, 빈 
히틀러의 요새 | 나치를 환영하라 | 프란츠 야거슈테터의 외로운 투쟁 | 
칫솔질하는 유대인 

5부_ 무솔리니의 파시즘, 스페인 내전으로 꽃피다 
20. 파시스트의 집, 프레다피오 
무솔리니의 고향 | 열등감, 파시즘을 낳다 | 무관심의 시대 | 이탈리아의 구세주 | 고마워요, 무솔리니 
21. 스페인 피난민의 도주로, 라마네르 
가난한 시골에서 벌어진 사건 | 스페인 내전의 배경 | 내전의 그날 | 
병들어가는 스페인 | 막을 수 없는 혼란 | 프란시스코 프랑코와 호세 안토니오 
22. 스페인 내전의 격전지, 바르셀로나 
조지 오웰, 스페인 내전에 뛰어들다 | 미국인 의용군, 밀턴 울프 
23. 폭격당한 도시, 게르니카 
바스크인이 꿈꾸는 나라 | 바스크인 대 바스크인 | 누가 게르니카를 폭격했는가 | 
침묵하는 사회 
24. 평화를 가장한 뮌헨 협정 
굴욕이냐 전쟁이냐 | 상처뿐인 영광 

6부_ 예고된 전쟁, 2차 세계대전 속으로 
25. 평화를 소망하다, 페르몽 
보병의 꿈, 페르몽 요새 | 소련과 독일의 비밀 협약 | 가짜 전쟁 | 초고속 항복 | 종말의 시작 
26. 참담한 패배의 현장, ?케르크 
전투의 향수 | 텅 빈 생블리몽 | 프랑스-영국 연합 결렬 | 무기력한 프랑스 | 이상한 패배 | ?케르크의 기적 
27. 처칠의 공장, 차트웰 
전쟁광 처칠? | 차트웰을 찾아온 손님들 
28. 영국 공군의 목로주점, 브라스테드 
전쟁의 기운 | 영국과 독일의 공중전 
29. 대공습의 현장, 런던 
폭탄 비가 내리다 | 런던 중심가에 핀 야생 꽃 무더기 | 세계를 움직인 비밀 공간 

-------------------------------------------------



8월 모임은

첫번째(수)주는 휴가시즌으로 한번 쉬어가기로 하였습니다. ^^;;;;



21일 세번째(수)

책:윤운중의 유럽미술관순례

발제:이새나샘

댓글[0]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