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학모임

게시글 검색
19년 3월 22일 마카롱 모임 ( 그리운 메이 아줌마 )
조회수:440
2019-04-04 10:44:40

 

 

 

날짜 : 19년 3월 22일

참석 : 오미향 팀장 박선인 정유진

 

 

 

 

 
 
책소개 :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슬픔을 극복해가는 과정을 따뜻하고 섬세한 필치로 아름답게 그려낸 작품으로,
1993년 뉴베리 상과 보스턴 글로브 혼북 상을 받는 등 미국 내에서도 그 뛰어난 작품성을 인정받은 소설이다.
 
어릴 적 부모를 잃고 이집 저집을 전전해야 했던 서머가 메이 아줌마를 만난 것은 여섯 살 때다.
이 가엾은 꼬마를 '작은 천사'라고 여기며 가난하고 나이도 많고 건강하지도 않은 이들 부부는
기꺼이 아이를 맡는다.
그러나, 서머에게 찾아왔던 행복은 6년 뒤 아줌마가 세상을 떠나면서 산산이 깨지고 마는데….
작가는 슬픔으로 곧 쓰러질 것만 같은 아저씨, 단란했던 가정에 찾아온 가족 해체 위기 앞에서
아줌마의 죽음을 슬퍼할 겨를도 없는 열두 살 난 소녀의 이야기를 파스텔 톤으로 담담히 그려간다.
서머와 오브 아저씨가 아줌마의 영혼을 만나러 밭으로 나가거나,

           늘 아침 일찍 일어나던 오브 아저씨가 처음으로 늦잠을 자고 일어나서

          눈물을 흘리는 장면을 위태하게 지나 그들이 주고받는 일상의 소소한 이야기를 통해

          서머의 아줌마에 대한 그리움은 배가 되고 결국 캄캄한 어둠 속에서 참았던 눈물을 쏟아낸다.
 
          물질적으로 궁핍한 가운데서도 존재의 숭고함과 고귀함을 잃지 않았던

         저자의 어린 시절을 바탕으로 삶의 본질을 통찰하고, 그 가운데 하나였던 '사랑'을 유감없이 그려 보인 작품이다.

        ( 출처 교보문고)

 

 

다음 책은

책 : 나이 듦 수업

19년 5월 3일 다음 만남 입니다




 
 
 
 

 

 

 

 

 

댓글[0]

열기 닫기